< 목록으로

불닭볶음면과 비슷한 매운맛, 삼양식품 ‘간짬뽕 엑스’ 출시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3.08.10
추천 0
조회수 68
댓글 0

삼양식품이 ‘간짬뽕’ 보다 4배 매운 ‘간짬뽕 엑스’를 출시했다.

간짬뽕 엑스는 기존 간짬뽕보다 면과 후레이크 양을 늘리고 매운맛을 강화했다. 베트남산 고추를 사용해 맵기를 4배 가량 높였고 용량은 9.5% 증량해 115g이다. 맵기는 불닭볶음면과 비슷한 수준이다. 액상 수프에는 굴 소스 원료를 더하고 해물 후레이크를 첨가해 해물 맛과 감칠맛을 냈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간짬뽕 엑스는 기존 간짬뽕 소비자의 요구를 반영한 제품으로 브랜드 제품군을 확장하는 상징적인 제품”이라며 “간짬뽕 엑스로 볶음면 시장의 점유율을 올리겠다”고 말했다.

간짬뽕은 2007년 7월 차갑게 먹는 비빔면과 짜장면으로 한정적이었던 비빔면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출시됐다.

댓글

실시간뉴스모음

[링크플러스]실시간뉴스
문동주도 포기하게 했던 '리틀 이종범' 재능, 사령탑도 믿는다 "KIA도 ML에 선수 보내길"
문동주도 포기하게 했던 '리틀 이종범' 재능, 사령탑도 믿는다 "KIA도 ML에 선수 보내길"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4.01
박지수 “참 많이 넘어지고 일어서…더 단단해지겠다”
박지수 “참 많이 넘어지고 일어서…더 단단해지겠다”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4.01
[NBA] ‘르브론 40점 폭발·AD 더블더블’ LAL, 토마스 분전한 BKN 제압
[NBA] ‘르브론 40점 폭발·AD 더블더블’ LAL, 토마스 분전한 BKN 제압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4.01
류현진 후배인데, 제2의 김광현은 조금 그렇지..."리틀 몬스터로 불러주세요"
류현진 후배인데, 제2의 김광현은 조금 그렇지..."리틀 몬스터로 불러주세요"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4.01
'김민재 대신 다이어' 투헬 향한 뮌헨 팬들의 분노, "정말 패배자처럼 말한다"
'김민재 대신 다이어' 투헬 향한 뮌헨 팬들의 분노, "정말 패배자처럼 말한다"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4.01
"손흥민 없었다면 토트넘 침몰"…손흥민, BBC 이주의 팀 선정
"손흥민 없었다면 토트넘 침몰"…손흥민, BBC 이주의 팀 선정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4.01
‘이강인 후반 교체출전’ PSG, 10명 뛰고 마르세유 제압
‘이강인 후반 교체출전’ PSG, 10명 뛰고 마르세유 제압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4.01
"이 조합 실화?" 티모시 샬라메, 유재석 만났다…'유퀴즈' 촬영샷 '화기애애'
"이 조합 실화?" 티모시 샬라메, 유재석 만났다…'유퀴즈' 촬영샷 '화기애애'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2.21
서른 아이유, '국힙원탑' 수식어 획득…
서른 아이유, '국힙원탑' 수식어 획득…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2.21
블랙핑크 지수, 개인 레이블 설립... 새 프로필 공개
블랙핑크 지수, 개인 레이블 설립... 새 프로필 공개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2.21
김고은 "14살까지 10년 중국 생활…부모님이 집에선 중국어 못 쓰게 했다"
김고은 "14살까지 10년 중국 생활…부모님이 집에선 중국어 못 쓰게 했다"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2.21
'배혜윤 농구 교실 수강생 신이슬-이해란' 삼성생명, 갈 길 바쁜 신한은행에
'배혜윤 농구 교실 수강생 신이슬-이해란' 삼성생명, 갈 길 바쁜 신한은행에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2.21
"류현진 고생 많았다, 맞대결 기대" 괴물의 한국 복귀, 추신수도 반겼다
"류현진 고생 많았다, 맞대결 기대" 괴물의 한국 복귀, 추신수도 반겼다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2.21
지만, 일단 마이너리그 트리플A 시라큐스 메츠 로스터 등록...비엔토스, 스튜어트, 보이트와 치열
지만, 일단 마이너리그 트리플A 시라큐스 메츠 로스터 등록...비엔토스, 스튜어트, 보이트와 치열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2.21
류현진은 기다리다 결국 한국 갔다… '보라스 포', 극적 부활인가 백기 투항인가
류현진은 기다리다 결국 한국 갔다… '보라스 포', 극적 부활인가 백기 투항인가
M
링크플러스관리자
2024.02.21
작성
1 2 3 4 5
링크 플러스는 온라인상 링크만을 수집해 제공합니다.